본문 바로가기

사회이슈

대한민국 우범지대(위험지역)

안녕하세요:) 대한민국의 치안이 뛰어난 곳은 각 지역의 부자들이 모여사는 동네라고들 할 수 있답니다. 그곳에는 심지어 그곳 상인들의 반대로 음주단속도 일어나지 않는곳이 즐비합니다. 그렇다면 대한민국 우범지대(할렘가)는 어디일까요? 

몇군대 소개할까합니다. 이곳에 가면 특별히 조심을하고 긴장을 해야하는것은 당연지사입니다. 혹 이곳을 여행중이시라면 조심하는것이 좋을듯 합니다.

김해 시내

안산의 원곡동이랑 별 차이가 없다고 합니다. 특히나 캔모아 있는 시내에 나가게 되면 외국인 노동자 세상이라고 합니다. 김해 시내를 다니는 14번 버스를 타면 외국인노동자 20명이면 한국인은 고작 2명이 될까 말까랍니다. 

 

시내 길바닥에 앉아서 담배를 펴가면서 지나가는 중.고등학생들에게 작업걸고, 위협하는걸 쉽게 볼 수 있다고 합니다.

인천 남동공단

이곳도 안산시 원곡동이랑 별 차이가 없다고 합니다. 인천방향으로 1호선과 국철을 타면 한국인지 외국인지 구분이 되지를 않으며, 이 지역에서는 외국인들이 대포차와 오토바이를 타고 폭주족 행세를하는것을 밤이면 쉽게 접할 수 있다고 합니다.

안산시 원곡동(안산역일대)

이곳은 더 이상의 말이 필요가 없는 곳입니다. 이 근처 시흥시 정왕동 일대에도 점점 원곡동화 되어가고 있으며, 외국인들이 조폭을 형성해서 대낮에도 서로 칼부림하면서 싸우는 현장이 예전에 종종 뉴스에 나오기도 했던 곳입니다.

 

구로구 가리봉동,대림동,구로디지털 단지 일대는 조선족과 중국인이 점령을 한 동네입니다. 중국인의 특징답게 대낮에도 칼부림이 일어나는 걸 종종 볼수 있읍니다. 처음에는 대림1동만 차지하던 조선족들이 언제부터인가 대림2동과 대림3동 하나씩 영역을 넓혀가고 한국인은 사라졌다고 합니다. 

외국인도 지방참정권이 있기에, 이 동네 구의원은 조만간 조선족이 될 수도 있다는 가정이 세워지기도 합니다.

금천구 원룸/다세대주택 밀집 지역

중국인과 베트남 사람, 파키스탄 사람이 많이 살고 있다고 합니다. 실제로 이 지역 원룸 일대에서는 파키스탄 사람 2명에 의해서 간음당한 사람 이야기가 익명게시판에 올라오기도 했다고 합니다.

 

동대문 보문동과 광희동 일대

동남아 외국인 노동자들의 새로운 메가라고 하며, 몽골 사람과 네팔 사람들이 밀집해 있다고 합니다. 참고로 말씀 드리면 우리나라에 있는 몽골인의 3분의 1이 불법체류자라고 합니다.

광진구 건대입구 뒤쪽과 자양동

제 2의 가리봉동이 되어가는 중이라고 합니다. 중국인 유학생과 조선족들이 물밀듯이 밀려들어오면서 한국인이 이사가고 그 자리를 중국인들이 채워가는 중이라고 합니다.

혜화역 부근

필리핀 사람들의 밀집지역으로 지하철을 내려서 올라가다보면 필리핀 남자들의 끈적끈적한 시선을 느끼게 됩니다. 주말마다 불법으로 길거리를 점거하고 장터를 여는데 종로구청에서 이를 단속하려고 하자, 외국인 단체와 필리핀대사관에서 다문화사회 답지 못하다면서 항의를하는 바람에 종로구청에서도 포기를 했다고 합니다. 이곳의 필리핀 사람의 3분의 1이 불법체류자 신분,태국과 몽골 사람들의 3분의 1이 불법체류자라고 합니다.

이태원 특히 소방서 근처 아프리카타운

국내에 거주하고 있는 아프리카인들의 대다수가 불법체류자들인데 이들이 밀집해 잇는 지역이 이곳이며 경찰도 손을 못대는 지역이라고 합니다.

수원역

사창가 뒤쪽으로해서 성욕을 해결하려고 떼지어서 몰려다니는 동남아시아 사람들과 서남아시아 사람들을 쉽게 볼 수 있다고 합니다. 동남아의 분위기를 느끼고 싶다면 바로 수원역으로 가면 된다고 합니다. 이곳 근방에서는 외국인들끼지 종종 칼부림도 일어난다고 합니다.

포천

등록된 외국인이 0명이라고 기사가 났던 곳입니다. 다시 말해서 여기 밀집해 있는 도톡,가구 공장의 외국인들은 대부분이 불법체류자라고 보면 됩니다.

부산 사하구 공단일대와 러시아 타운

부산에서도 치안이 매우 나쁜곳 중 하나입니다.

창원 공단지역

이슬람 사원이 있으며, 파키스탄 사람과 방글라데시 사람들이 많이 거주하는 곳입니다. 예전에는 무슬림들의 도로점거 영상에도 나온 곳입니다.

울산 야음동(특히 1동)

조선족과 베트남 사람들이 많이 살고 있으며 울산에서는 외국인의 범죄가 자주 일어나는 곳 중에 하나라고 합니다.

의정부,동두천,평택

미군기지와 공장까지 많이 있어서 미국군인과 외국인노장자들이 콤보로 있는 곳이라 치안이 굉장히 불안정해지고 있다고 합니다. 특히나 이쪽 방면의 지하철을 타고 다니는 것 자체가 정신적인 스트레스 일 정도라고 합니다.

전라남도 광주 광산구 일대

대구 달서구 성서공단 일대

치안이 매우 나쁘며 대구도 주말이 되면 언제부터인가 외국인노동자들이 번화가로 쏟아져 나오고 있읍니다. 대구백화점 앞에서 쪼르미 앉아서 지나가는 여자들을 쳐다보는 외국인들을 쉽게 발견할 수 있읍니다.

대구 북부정류장 인근(비산 7동)

이곳의 분위기는 우리나라의 1970년대 분위기를 연출시키며 필리핀 사람을 포함한 외국인 노동자들이 많고, 음식점들 또한 그러하며 이곳은 다방이 많기로도 유명해서 북부정류장 인근과 그 일대에는 티켓다방과 함께 많은 것들이 공존하며, 밤에는 이곳에는 거의 매시간 순찰차가 돌고 있을 정도입니다.

목포항을 포함한 주요 항구

외국인 선원들 때문에 근래에는 치안이 굉장히 나빠졌다고 합니다.그리고 여학교 옆에 외국인 선원인 동남아인들 전용 숙소를 짓겠다고 해서 지역의 주민들이 강력하게 반발하고 있는 중이라고 합니다.




Please Enable JavaScript!
Mohon Aktifkan Javascript![ Enable JavaScrip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