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건파일/성폭력

성폭행사건 파일 1.논산 여교사 부적절한 관계 카톡내용 신상 나이

대한민국에서 일어난 성폭행 사건을 다루는 뚱이 블로그입니다.

논산 여교사 부적절한 관계 카톡내용 신상 나이에 대한 사건파일입니다.

충청남도 논산의 한 교등학교에서 발생한 일명 '논산 여교사 논란으로 충격적인 카톡(문자)내용을 보니 논산의 한 고등학교에서 충격적인 일이 발생했습니다.

교권이 무너진 또 하나의 사건입니다. 간호과를 졸업하고 논산 모 고등학교에서 기간제 보건교사로 일하던 여선생과 고교생 제자 2명 B군과 이를 알고 눈치를 챈 C군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는 이야기가 나돌면서 각종 뉴스와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는 이슈가 되어 있습니다.

요 앞전에도 몇면 사건들이 잇긴했습니다.

 

당시 이 여교사는 무슨 생각으로 고등학생을 상대로 간음을 했는지 그것이 알고 싶다입니다.여교사는 침묵으로 일관 중이라고 하는데, 고교생은 사실이 아니라며 여교사의 전 남편을 고소하겠다는 입장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여교사의 전 남편은 교장, 교감이 사실을 은폐하려고했다면서 처벌을 주장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합니다.이에 여교사는 이번일로 인해서 학교로부터 권고사직을 받은 상태이며, 고등학생인 A시는 자퇴를 한 상태라고 합니다.

논산 기간제 교사와 학생 행각이 드러난 충격적인 '카톡 내용'

논산 A 기간제 여교사 : 티켓사면 전화해/바로 갈게/ 주차할데도 없고 ㅜ/ 약국가서 임신테스트기 사다놔/ 편의점 가든지 빨리/임신하면 어떡해/어쩐지 아기 갖고 싶더라/결혼하자 ㅎㅎㅎ ㅜ

논산 B 남학생 : 너 노렸어 ㅋ

논산 A 기간제 여교사: 카톡도 지금 나갔다 왔어 ㅋ

논산 B 남학생 : 자기가 제일 조심해야되 ㅋㅋ

논산 A 기간제 여교사 : 너도 잘 하라고 ㅋ

논산 B 남학생 : 싫어 ㅎ

논산 A 기간제 여교사 : 알았어요. 보고싶어/ 가슴 두근거린다

논산 B 남학생 : 일또 터질거 같아서 대학 못갈 운명인가봐요 / 진짜 저 아까 얼마나 불안했는지 아세요

논산 A 기간제 여교사 : 울지마/미안해/아무말도안햇어/미안해 진짜/울지마/울지마라

논산 B 남학생 : 한xx은 그럼 우리 연락했던거 아는 거자나

논산 A 기간제 여교사 : 내가 좋아했었다고했어/근데 지금은 하면 안되니까 안하기로 했다고/문제가 잇느데 학교에서 좋게 보겠냐/그리고 기간제잔항/ㅇㅇ아 나 살고싶어

논산 B 남학생 : 선생님 우리 둘이 문자하는거 정말 아무한테도 말 안하는거죠

논산 A 기간제 여교사 : 너네 엄마도 무섭고/너는 나랑 있던거 사실이다라고 했어/아니잖아/나도 똑같어/너도 친구들한테 아니라고 했잖아

논산 B 남학생 : 근데 우리 엄마는 나 술 취했을 때 내 핸드폰 다 봐서 알죠...

논산 A 기간제 여교사 : 나도 너랑 똑같이 말했어.여교사와 고교생이 주고 받은 문자 내용인것으로 확인이 됩니다.

단순한 인간적인 관계라고 보기에는 조금 어려운듯 합니다. 부적절한 관계가 어디까지를 의미하는를 몰라도 적절한 관계는 아니라고 보여지네요.

 

더군다나 고고생이 한 명이 아닌 두명으로 알려지게되면서, 이 과정에서 협박도 있었다는 사실도 드러나게되면서 일파만파로 일이 커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사실 여부는 조금 더 두고봐야 알테지만, 법정에 가게 된다면 증거가 있어야 할 테니 판결결과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습니다.

11일 각종 언론과 뉴스에서는 지난해인 2017년 충남 논산의 한 고등학교에서 기간제 교사로 근무를 하던 여교사가 당시 고등학교 3학년이던 제자 A군과 수차례 성관계를 가졌다고 보도를 했습니다.

A군의 친구인 B군은 이 사실을 알고서는 해당 여교사에게 불륜 사실을 알리겠다고 협박을해서 성관계를 가졋다는 의혹도 제기되었습니다.

해당 여교사는 지난 올해 2018년 4월에 학교에서 권고사직 처리가 된 상태이며, 지난 2018년 8월에는 남편과도 이혼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그러나 여교사와 제자의 부적절한 관계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또 다른 여교사 학생과의 부적절한 관계

경남에서는 한 여교사가 초등학생 제자와 성관계를 맺어서 논란이 되기도 했습니다.경남 해당여교사는 경남지역의 모 초등학교 고학년 남학생과 교실과 승용차 등에서 9차례나 성관계를 한 혐의로 구속기소되어서 2심에서도 실형이 선고가 된 바 있습니다.

부산고법 창원재판부 형사1부 손지호 부장판사는 18일 미성년자 의제 강간 및 미성년자 의제 강제추행 등의 혐으로 재판에 넘겨진 여교사에게 1심과 같은 징역 5년을 선고했습니다.

또한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80시간 이수와 10년간의 신상공개를 명했습니다.

경남 초등학교 여교사는 초등학생 제자에게 '사랑한다'같은 문자메시지를 보내거나 '만두를 사주겠다'면서 집 밖으로 불러내었으며 이후에는 교실과 승용차 등에서 9차례 성관계를 가진 것으로 조사가 되었었죠.

여교사는 경찰에서 '잘생겨서 성적 충동늘 느꼈다. 해당 학생도 나를 좋아한다'고 당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미 청와대 국민청원 및 제안 게시판에는 위와 같이 '논산 여교사 그루밍 섬범죄로 처벌해주세요'/'논산 여교사사건 제대로 조사하기를 바랍니다/'논산 여교사의 미성년자 남학생 성폭행 여부 철저한 조사를 촉구합니다'라는 등의 국민참여가 일어나고 있습니다.

경기지역 학원 여강사 초등학생 제자 2명과 성관계를 가진 사건으로 파문이 일기도 했었습니다. 경기북부 지역의 한 학원에서 근무를 하던 여강사가 2016년과 2017년 당시 초등학교 고학년이던 남자 제자 2명과 성관계를 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기도 했었습니다.

당시 피해 학생들은 중학교에 진학하면서 학교 상담시간에 해당 사실을 털어놓은 것으로 전해지기도 했습니다.

논산 여교사 소식이 전해지면서 신상 유출에 대한 우려가 되는것은 사실입니다.

현재 논산 여쿄사 카톡, 문자 내용은 공개가 되었지만, 나이, 고등학교 이름, 사진까지 공개가 된다고하면 또 한바탕 난리가 날 듯 합니다. 일단 논산 여교사의 나이는 30대라고 합니다.

분명 해당 학교 학생들은 어떤 여교사인지 알것이고, 사진도 서로 공유를 했을 수 있습니다. 이것을 혹시라도 인트타,트위터,페이스북 등의 SNS에 올리기라도 한다면 그 후폭풍은 엄청 날 거승로 사료됩니다.

충남 논산에 있는 고등학교라고 하던데 그 여교사 죄는 밉지만, 신상이 털린다면 그의 가족들과 주변 지인들은 괴로울 것입니다.

사실상 고등학교 3학년이면 한창 혈기왕성한 나이이고 성에 물불을 안가릴 나이인데...

어찌보면 남녀 두 사람의 일이고, 남녀마음이라는 것이 생각처럼 되지 않는 것은 사실이지만, 가정을 가지고 있는 여교사가 저런 행동을 했다는것이 국민들의 공분을 산 듯 합니다.

잘못한 것은 백번 잘못한 것이지만 사건이 너무 커지게 되면 약간의 걱정도 앞서기도 합니다.



Please Enable JavaScript!
Mohon Aktifkan Javascript![ Enable JavaScrip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