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재테크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법

보이스피싱 사칭 유형

+정부기관 사칭형(수사기관,금융감독원,금융기관 사칭)

사기범은 검찰 수사관을 사칭해서 검거한 범인이 피해자의 계좌를 대포통장으로 이용하고 있어서 계좌 안전조치가 필요하다고하면서 금감원에서 관리하는 계좌로 자금을 이체하면 안전하다고 한후,사기범이 확보를 한 대포통장으로 이체를 유도합니다. 아니면 우편함이나 지하철의 물품보관함에 현금을 넣어두면 보호를 해주겟다고 합니다. 이런 말에 혹시나 맡겨 둔 예금이 날아갈까바서 염려가 되어서 속아 넘어가시면 안됩니다.

대출방자형 유형

+사기범은 00캐피탈을 사칭하여서 피해자에게 신용등급이 낮지만 대출이 가능하다고 하면서 대출진행비와 선납이자를 요구하엿고,피해자가 송금을하자 이를 편취한 후 잠적하엿읍니다.

+사기범은 00은행을 사칭하여서,저금리로 정부지원자금을 받게 해준다고 하면서 저금리 대출을 받기 위해서는 고금리 대출기록이 잇어야한다고 하면서,피해자를 속이고,대부업체에서 고금리 대출을 받도록 유도를 한 후 대출금상환을 사기범이 확보한 대포통장으로 유도하여서 이를 편취합니다.

값 싼 이자로 대출이 가능하다고 말하면서 신용등급 조정비와 설정비,공증비와 수수료를 먼저 입금하라고 요구하기에 신용등급이 상향될 수 있다는 말에 반가워서 덜컥 입금을하게 되면,보이스 피싱에 낚이는 것이니 그러시면 안됩니다.

+납치.협박형 유형

사기범이 아버지에게 전화를 걸어서 "아들이 사채빛이 5천만원을 갚지 않아서 납치하엿다고 말하면서,즉시 송금해주지 않으면 아들을 마취시켜 장기를 적출하겠다'라며 협박을 합니다. 

만약 내 자녀가 납치되엇다는 낯선 이의 전화를 받는다면, '에이 설마~ 사기치고 있네!'라는 생각보다는, 덜컥 가슴부터 내려앉게 될 것입니다. 

이 외에도 교통사고를 냈다,수시모집에 추가로 합격을 했다는 등의 속임수로 자녀의 몸값이나 교통사고 합의금이나 대학등록금 납부등을 요구하기도 합니다.

+대포통장 확보형 유형

아르바이트 구직사이트에서 채용공고를 보고 구직을 신청하엿다가 급여계좌 등록과 출입증 발급에 필요하다고 하여서 통장 및 체크카드를 건네주면 이를 대포통장으로 사용합니다.

+사이트 접속 유도 유형

가짜 공공기관의 사이트에 접속을하게 해서 개인정보와 함께 금융거래정보를 입력하라고 유도를 한 후 인터넷뱅킹으로 돈을 빼가는 수법입니다. 

voice(목소리)와 private date(개인정보) fishing(낚시)의 합성어인 보이스피싱입니다. 

돈만 아니라 나의 마음까지도 탈탈 털어가버리니 이런 낚시에 속으시면 안됩니다.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법

+전화로 정부기관이라면서 자금이체를 요구하면 일단 보이스피싱을 의심

경찰이나 검찰,금감원 등 정부기관에서는 어떠한 경우에도 전화로 자금의 이체나 개인의 금융거래정보를 요구하지 않읍니다. 정부기관을 사칭하여서 범죄에 연루되엇다며 금융거래 정보를 요구하거나 안전조치를 명목으로해서 자금의 이체를 요구하는 경우에는 100% 보이스피싱이므로 이러한 전화를 받았을 경우에는 전화를 끊고 해당 기관의 "대표전화"로 전화를 하여서 사실여부를 반드시 확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대검찰청(02-3480-2000,경찰(112),금감원(1332)

+전화나 문자로 대출 권유받는 경우 무대응이나 금융회사 여부 확인

전화나 문자를 통해서하는 대출광고는 대출빙자형 보이스피싱을 가능성이 높읍니다. 이러한 연락을 받았을 경우에는 반드시 금융회사가 실제로 존재하는가를 확인하는 것이 우선이며,대출을 권유하는 사람이 금융회사 직원인지와 정식등록이 된 대출모집인인지의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제도권 금융회사 조회,대출모집인 등록 조회

+대출 처리비용 등을 이유로 선입금 요구시에는 100% 보이스피싱

정상적인 금융회사에서는 전산비용이나 보증료와 저금리 전환 예치금을 비롯한 선이자등의 어떠한 명목으로도 대출과 관련하여서 선입금을하라고 요구하지 않읍니다. 이런 요구에는 절대로 응해서는 안됩니다.

+납치.협박 전화를 받는 경우 자녀 안전부터 확인!

자녀가 다쳤다거나 납치가 되었다는 전화를 받을 경우에는 침착함을 유지한채 대처를 해야합니다. 사기범의 요구대로 급하게 금전을 입금하기 보다는 먼저 준비해둔 지인들의 연락처를 이용하여서 자녀가 안전한지의 여부를 먼저 확인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채용을 이유로해서 계좌 비밀번호를 요구하는 경우 100% 보이스피싱

정상적인 기업의 경우에는 정식 채용절차에서는 급여계좌의 계설이나 보안관련 출입증 등에 필요하다면서 체크카드와 금융거래 정보의 비밀번호나 공인인증서 그리고 OTP를 절대 요구하지를 않읍니다. 

급여계좌 등록은 실제로 취업이 된 후에 이루어지는 것으로,이때도 본인 명이의 계좌번호만 알려주면 되는 것입니다.

+가족 사칭 금전 요구시 먼저 본인 확인

가족이나 지인등이 메신저로 금전을 요구하는 경우에는 반드시 유선으로 한번 더 본인임을 확인하는것이 필요합니다. 만약에 상대방이 통활르 할 수 없는 상황을 들어서 본인확인을 회피하는 경우에는 직접 신분을 확인할때까지는 금전요구에 응하지 말아야 할것입니다.

+출처가 불명한 파일,이메일,문자는 클릭하지 말고 삭제

출처가 불분명한 파일을 다운로드하거나 의심스러운 인터넷 주소가 포함이된 문자를 클릭하게 되면 악성코드에 감염이 되어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답니다. 

악성코드 감염은 금융거리시에 파밍등을 일으키는 주요 원인이 되므로 이러한 파일이나 문자는 즉시 삭제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자세한 악성코드 치료방법을 알고 싶으시다면 "한국인터넷진흥원의 보호나라 사이트에서 알림마당 메뉴의 공지사항 108번 게시글을 참고하시면 됩니다.

+금감원 팝업창이 뜨고 금융거래정보 입력 요구시 100% 보이스피싱

인터넷 포털사이트에 접속할 대,보안관련 인증절차를 진행한다는 내용의 금감원 팝업창이 뜨는 것을 클릭하게 되면 보안승급을 위해서라면서 계좌번호와 비밀번호,보안카드 번호를 입력하라고 하는데 보이스피싱이나 파밍이니 절대 응해서는 안됩니다.

+보이스피싱 피해발생시 즉시 신고 후 피해금 환급 신청

혹시라도 사기범에게 속아서 자금을 이체한 경우에는,사기범이 예금을 인출하지 못하도록 신속하게 경찰이나 해당 금융회사에 전화를하여서 계좌에 대한 지급정지 조치를 하시길 바랍니다. 

지급정지 조치 후에 경찰서에 방문하여서 피해 신고를하고, 금융회사에 피해금 환급을 신청하시면 됩니다. 해당 계좌에 피해금이 인출되지 않고 남아 있는 경우에 피해금 환급제도에 따라서 별도의 소송절차가 없이 피해금을 되찾으실 수 있읍니다.

2018년 상반기 보이스피싱 기관사칭형 피해자 현황을 보게되면 20대의 남성이 75명,여성이 1,549명,30대의 남성이 75명,여성이 527명으로 전체 연령층중에서 20대의 여성이 가장 많앗고 그 다음이 30대의 여성이 피해가 가장 많았읍니다.




Please Enable JavaScript!
Mohon Aktifkan Javascript![ Enable JavaScript ]